한국타이어, GM 선정 ‘올해의 우수 공급업체’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한국타이어)가 글로벌 완성차 브랜드 제너럴 모터스(GM)의 우수 공급업체로 선정됐다. 국내 타이어 기업 중에선 한국타이어가 유일하게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한국타이어는 GM이 개최한 올해의 우수 공급업체 시상식에서 ‘2019 GM 올해의 우수 공급업체’로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1992년부터 매년 개최되는 이 시상식은 GM이 거래 중인 전 세계 자동차 부품업체 가운데 혁신적이고 뛰어난 가치를 창출한 우수 업체를 시상하는 행사다. 시상식 타이어 부문에선 한국타이어를 비롯한 미쉐린, 브릿지스톤, 콘티넨탈 등 6개 글로벌 타이어 브랜드가 수상했다. 한국타이어는 지속적인 연구개발(R&D) 혁신에 기반한 품질 경쟁력을 바탕으로 GM과 최고의 파트너십을 유지하고 있다. 최근에는 ‘2021 올-뉴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한국타이어는 포르쉐의 슈퍼 프리미엄 SUV 모델 3세대 ‘카이엔’과 아우디의 고성능 SUV 모델인 ‘뉴 아우디 SQ8 TDI’에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하는 등 글로벌 프리미엄 완성차 브랜드에 대한 신차용 타이어 공급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박구인 기자 captain@kmib.co.kr

Top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