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바레인·UAE 국교정상화 서명…중동 새 역사 시작



미국의 중재로 이스라엘이 걸프 지역 아랍국가인 아랍에미리트(UAE), 바레인과 관계 정상화 협정을 체결했다. 1948년 건국한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 분쟁 등을 이유로 대립관계였던 걸프 지역 아랍국가와 수교에 합의한 것은 72년 만에 처음이다. 미국 CNN방송 등은 15일(현지시간) 워싱턴 백악관 사우스론에서 이스라엘과 UAE, 바레인 간의 외교관계 정상화를 위한 합의인 ‘아브라함 협정’ 서명식이 진행됐다고 보도했다. 협정의 명칭은 유대교와 이슬람교, 기독교의 공통 조상인 아브라함의 이름에서 따왔다. 서명식에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 셰이크 압둘라 빈 자예드 알 나흐얀 UAE 외무장관, 셰이크 칼리드 빈 아흐메드 알칼리파 바레인 외무장관이 참석했다. 이스라엘과 UAE, 이스라엘과 바레인은 각각 양자 협정을 맺고 이들 3개국간 3자 협정도 체결했다. 이로써 이스라엘이 수교에 합의한 이슬람 아랍국가는 기존 이집트, 요르단을 포함해 4개국으로 늘었다. 이스라엘은 1979년 이집트, 1994년에는 요르단과 평화협정을 맺었다. 트럼프 대통령은 서명식 연설에서 “우리는 역사의 흐름을 바꾸기 위해 이곳에 왔다”면서 “수십 년간의 분열과 갈등 이후 새로운 중동의 여명을 맞이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서명식에 앞서 집무실에서 네타냐후 총리와 면담하면서 “5∼6개 국가와 이스라엘 사이의 추가적인 평화 협정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 그는 “적어도 5개 또는 6개 국가와 매우 빠르게 진행될 것이다. 우리는 이미 그들과 대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슬람 수니파 국가인 사우디아라비아도 머지않아 이스라엘과 관계 정상화에 나설 것이란 기대감을 드러냈다. 트럼프 대통령과 유대계인 사위 재러드 쿠슈너 백악관 선임보좌관은 트럼프 정부 출범 때부터 사우디와 각별한 관계를 유지해 왔다.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 왕세자는 자신이 추진 중인 여러 내부 개혁의 일환으로 종파를 초월한 대화에 나서겠다고 공언해 오기도 했다. 사우디는 이스라엘이 지난달 말 UAE와 관계 정상화에 합의하고 첫 여객기 직항 노선 운항을 시작했을 때 이스라엘 국적기가 사우디 영공을 통과하도록 허용했다. 당시 미국 대표단 일원으로 이 항공기에 이스라엘 대표단과 함께 탑승한 쿠슈너 보좌관은 비행에 앞서 기자들에게 “역사적 비행”이라며 의미를 부여했다. 그러나 ‘이슬람 세계의 지도국’ 격인 사우디가 단기간에 이스라엘과 평화 협정을 맺기는 어렵다는 분석도 나온다. 이스라엘과 수니파 이슬람 국가간 관계 정상화가 중동지역에서 냉전을 불러올 수 있다는 우려도 제기된다. 이스라엘과 추가로 수교에 나설 가능성이 높은 이슬람 국가로는 오만, 수단, 모로코 등도 거론된다 이스라엘과 걸프 지역 국가들이 손을 잡으면서 팔레스타인은 궁지에 몰리는 형국이다. 마무드 아바스 팔레스타인자치정부(PA) 수반은 이날 성명을 내고 “평화, 안보, 안정은 (팔레스타인에 대한) 이스라엘의 점령정책이 끝날 때까지 중동에서 달성되지 못할 것”이라고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워싱턴에서 협정 서명식이 진행되던 시각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에서 로켓탄 2발이 이스라엘 남쪽으로 발사되기도 했다. 나블루스, 헤브론 등 요르단강 서안 도시와 가자지구에선 이스라엘의 협정 서명에 항의하는 시위도 벌어졌다. 사우디도 성명을 내고 “사우디 왕실은 팔레스타인을 지지하며 국제적으로 적법한 결정과 아랍 평화 이니셔티브에 준거해 팔레스타인 문제를 공정하고도 포괄적으로 해결하려는 모든 노력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임세정 기자 fish813@kmib.co.kr

Top News

  • 한국은 마약 오염국… SNS 타고 2030 검은 거래 급증

    마약이 소리 없이 대한민국의 일상을 파고들고 있다. 경찰청 통계에 따르면 올해 7월까지 검거된 마약사범만 7038명이다. 문제는 직장인, 학생 등 평범한 2030세대가 광범위하게 마약에 노출돼 있다는 점이다. 특히 최근엔 SNS, 다크웹 등 추적이...

  • Senior Scientific Engineering Associate (Grid-Interactive Buildings)

    Berkeley Lab - California - Berkeley Lab's Building Technologies and Urban Systems Division (BTUS) is looking for a Senior Scientific Engineering...

  • 25U Signal Support Systems Specialist

    Army National Guard - Wisconsin Rapids, WI - Category: Technology and Networking Posted: 05.31.2020 Age Requirements: Must be between the ages of...

  • 추 장관 “죄 없는 사람 잡을 것” 발언 사과에 김도읍 의원 반응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마이크가 켜진 줄 모르고 야당 의원을 비하하는 듯한 발언을 했다. 야당 의원들이 곧바로 항의하며 사과를 촉구하자 추 장관은 “원만한 회의의 진행을 위해 유감스럽다.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했다. 추 장관에게 “많이...

  • ‘NBA 1라운드 픽’ 로손, 중국 리그서 퇴출

    미국 남자프로농구 NBA의 1라운드 지명자 출신 포인트가드 타이 로손(32)이 중국 프로농구 무대에서 퇴출당했다. 인스타그램에 부적절한 사진을 올렸다는 이유다. 미 스포츠전문매체 스포르탄도 등에 따르면 현재 자유계약(FA) 신분인 로손은 지난 18일...

  • 오늘의 날씨 - 오전 (2020년 09월 22일)

    9월 22일 화요일, 아침 날씨입니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5.0도, 인천 14.0도, 수원 14.0도, 춘천 11.0도, 강릉 13.0도, 청주 14.0도, 대전 15.0도, 전주 14.0도, 광주 15.0도, 대구 15.0도, 부산...

  • 10대 성추행한 클래식 거장 레바인 41억원 챙긴 사연

    10대 남성 다수를 성추행했다는 의혹이 불거져 불명예 퇴진한 세계적인 지휘자 제임스 레바인(77)이 소송을 통해 거액을 챙긴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 뉴욕타임스(NYT)는 레바인이 지난해 8월 메트 오페라로부터 350만달러, 우리나라 돈으로 약...

  • ‘죽지않는 인간들의 밤’ 韓영화 첫 라이브 컨퍼런스

    오는 29일 개봉하는 영화 ‘죽지않는 인간들의 밤’이 22일 한국 영화로는 처음으로 라이브 컨퍼런스 형태의 기자간담회를 진행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으로 많은 영화 오프라인 행사가 취소되거나 온라인으로 전환되는 상황에서...

  • 올 연말 문닫는 남산예술센터, 드라마센터의 미래는?

    남산예술센터가 위치한 옛 서울예대 자리에 K팝 아이돌 육성기관이 들어서기로 하면서 한국 연극계의 우려가 커지고 있다. 서울시와 서울예대(학교법인 동랑예술원) 간 계약 종료로 남산예술센터가 올해 말 폐관을 앞두고 있어서다. 논란은 SM엔터테인먼트가...

  • [부머 탐구생활] 수도권·광역시 분양권 전매 등기 때까지 전면 금지

    # A씨는 수도권 아파트에 청약을 넣었지만 경쟁률이 높아 번번이 떨어졌다. 22일부터 수도권 지역 분양 아파트의 분양권 전매가 강화된다는데 가분양권 전매를 노린 가수요가 줄면 당첨이 쉬워질지 기대하고 있다. 청약 투기 수요를 차단하기 위해 분양권...